quick
  • quick
  • quick
  • quick
[경남매일] 나라지킨 용사들, 소리찾기 지원

▲ 사랑이 달팽이 측은 15일 (왼쪽부터)사랑의달팽이 김한 이사, 박승춘 국가보훈처장, KB국민은행 오평섭 개인고객그룹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서울지방보훈청에서 기증식을 가진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사랑의 달팽이(회장 김민자)는 KB국민은행의 후원(1억 원)으로 6ㆍ25 참전유공자를 위한 소리찾기 사업을 진행한다고 15일 밝혔다.

사랑이 달팽이 측은 이와 관련 박승춘 국가보훈처장, KB국민은행 오평섭 개인고객그룹대표, 사랑의 달팽이 김한 이사가 참석한 가운데 서울지방보훈청에서 기증식을 가졌다.

이번 사업은 6ㆍ25전쟁 참전 중 수 많은 포탄과 총성으로 인해 청력을 상실해 의사소통이 어려운 참전유공자에게 보청기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국가보훈처에서 전국 25개 보훈(지)청을 통해 청력상실 참전용사 중 약 97명의 지원대상자를 선정하고, KB국민은행의 후원으로 (사)사랑의 달팽이가 선정된 참전유공자에게 보청기 지원사업을 수행한다.

이에 6월 난청검사를 시작으로 오는 9월까지 전국 참전유공자분들의 난청정도에 맞는 개인별 맞춤 보청기를 전달할 계획이다.

사랑의 달팽이 관계자는 “나라를 온 몸으로 지켜낸 참전유공자 노인들이 잘 들리지 않아 일상생활에서 많은 어려움을 겪었을텐데 이번 보청기 지원으로 남은 여생을 가족 및 지인들과 함께 서로 소통하며 행복한 삶을 살아가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사)사랑의 달팽이는 해마다 경제적으로 소외된 청각장애인들에게 인공달팽이관수술과 보청기를 지원하고 있다.

인공달팽이관수술과 보청기 지원은 사랑의달팽이 홈페이지(www.soree119.com)에서 신청을 받고 있으며, 이외에도 청각장애인 유소년들로 구성된 클라리넷앙상블을 통해 난청에 대한 사회적 편견을 해소하는데 앞장서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