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
  • quick
  • quick
  • quick
[뉴데일리] 현대백화점 충청점 ‘따뜻한 충청 만들기’ 자선 바자회

현대백화점 충청점(점장 고남선)이 창사 45주년을 맞아 4일부터 6일까지 충청점 지하 1층에서 ‘따뜻한 충청 만들기’자선 바자회를 열고 있다.

현대백화점에 따르면 이번 바자회는 이시종 충북도지사의 식기 세트를 비롯해 김양희 충북도의장의 사진액자와 자개 필통, 김병우 충청북도 교육감의 만년필 등 지역 명사들이 아끼던 애장품과 함께 고객들로부터 기증받은 신발, 의류, 가방 등 의미 있는 애장품들을 저렴한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다.
구매금액 전액은 충북 사회복지 공동모금회에 기부된다. 또한 리사이클 겨울의류 기부행사도 진행한다.
헌 옷 5벌을 기부하면 현대백화점 상품권 5000원과 크리스마스 산타 무릎담요 교환권을 제공한다. 기부한 물품은 ‘아름다운 가게’에 판매돼 전액 네팔 지진 구호에 사용되며, 기부내역은 곧장 기부영수증 처리되어 연말정산시 혜택을 받을 수도 있다.
또한 8일 오후 2시 백화점 7층 토피즈홀에서 청각장애 어린이를 돕는 ‘사랑의 달팽이 박상민 콘서트도 진행되며 5000원을 기부하면 가수 박상민의 공연을 즐길 수 있다. 접수비용은 전액 청각장애 수술비와 재활비용에 사용된다.
신현준 현대백화점 충청점 판매기획팀장은 “지역사회 공헌과 따뜻한 사랑 나누기, 두 마리 토끼를 동시에 잡을 방법을 궁리한 끝에 다양한 행사를 준비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방법으로 상생의 길을 걷겠다”고 밝혔다.

동일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