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
  • quick
  • quick
  • quick
[미디어펜] 현대백화점, 청각장애 어린이 돕기 기금 전달

현대백화점이 22일 청각장애인 후원단체 사랑의달팽이 본사에서 ‘청각장애 어린이 돕기 기금 3억 원 전달식’을 진행했다.

현대백화점은 2013년 (사)사랑의달팽이와 협약을 맺고 저소득층 청각장애 어린이를 대상으로 인공와우(달팽이관) 수술비 및 언어 치료비 등을 지원하고 있다.
지금까지 4년간 127명의 청각장애 어린이 치료비용으로 11억 원을 전달했다.
특히 올해는 지난 3월 청계천에서 진행한 ‘청각장애 어린이 돕기 월리와 함께하는 행복 걷기대회’와 11월 한 달간 압구정본점 등 10개 점포에서 열린 ‘사랑의달팽이와 함께하는 사랑 나눔 콘서트’ 등을 통해 5500여 명의 고객이 기금조성에 참여했다.
김영태 현대백화점 사장은 “앞으로도 고객과 함께하는 소외계층 아동 돕기 활동 등을 통해 따뜻한 사회를 만들어가는데 앞장서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