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
  • quick
  • quick
  • quick
[스포츠투데이] 조이올팍페스티벌, 박정현·거미·악동뮤지션·정준일 등 화려한 라인업

2016조이올팍페스티벌이 9월 24, 25일 양일간 올림픽공원에서 개최된다.

조이올팍페스티벌은 학업, 육아, 업무 등으로 바쁘고 지친 현대인들에게 기분 좋은 음악과 따스한 이야기를 통해 일상 속 행복함을 선물하고자 지난 2012년 첫 발을 디뎠다. 지난 4회 동안 이승환, 이은미, 스티브바라캇, 케이윌, 10cm 등 국내외 최정상급 아티스트의 공연과 김제동, 김성주, 정상훈, 서장훈, 야구감독 김성근등 각 분야 최고의 연사들의 강연으로 무대를 가득 채웠다.

더욱 강력해진 라인업을 공개한 2016 조이올팍페스티벌에는 신의목소리의 무패마녀라 불리는 박정현과 믿고 듣는 가수 거미, 성장판 열린 음원깡패 악동뮤지션 등이 화려한 무대를 준비하고 있다.
또한, 故김광석 20주기를 맞아 특별한 무대도 펼쳐진다. 바비킴, 알리가장필순, 유리상자 등의 선배가수들과 25인조 오케스트라와 함께 꾸미는 ‘김광석 클래식’은 그가 떠난 지 20년이 흐른 지금까지도 여전히 우리 곁에 남아있는 김광석의 명곡들로 조이올팍페스티벌의 무대를 더욱 빛낼 예정이다.

그와 더불어 유쾌한 재치력으로 대중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영화감독 장항준, 올해로 3회째 출연하는 대한민국 대표 입담꾼 김제동이 페스티벌을 찾는 관객들에게 재미와 감동의 시간을 선사할 예정이며, 이 밖에도 아직 알려지지 않은 두 명의 멘토가추가로 공개될 것을 예고해 더욱 기대를 불러일으키고 있다.

조이올팍페스티벌이 여타 페스티벌과 가장 큰 차별성을 지니는 것은 남녀노소 모두가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프로그램 구성에 있다. ‘편안한 휴식과 행복한 경험’을 모토로 심리상담, 뷰티, 건강 등으로 구성된 다양한 테라피존이 무료로 운영되며, 일상에 바쁜 현대인들의 새로운 여가 및 취미활동을 위한 하비존, 어린이를 동반하는 가족들도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키즈존 등의 프로그램 구성으로 페스티벌의 다채로움을 더한다.

조이올팍페스티벌은 매년 티켓수입금의 일부를 주변 이웃들을 위한 나눔을 위해 사용해왔다. 올해 또한 점자, 수화, 그 어떤 소통 방식으로도 표현할 수 없는 음악과 이야기가 주는감동을 함께 나누고자 청각 장애인을 위한 후원 기관인 ‘사랑의 달팽이’에 기부해 소외된 이웃과 함께 하는 착한 페스티벌의 명맥을 이어갈 예정이다.

동일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