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
  • quick
  • quick
  • quick
[TV리포트] 단독, 박명수 청각장애인 위해 2년째 기부… 2명의 환아 치료

방송인 박명수가 ‘기부 천사’의 위엄을 뽐냈다.
16일 복수의 방송 관계자에 따르면, 박명수는 청각 장애인을 위한 ‘사랑의 달팽이’에 지난해부터 매달 꾸준히 기부를 하고 있다. 최근 박명수의 기부금으로 한 환우가 치료받은 사실이 알려졌다.
치료를 받은 아이는 4살짜리 남아로, 박명수의 후원으로 인공달팽이관 수술을 받았다. ‘사랑의 달팽이’ 측은 해당 사실이 맞다며 “아이의 부모님이 박명수 씨에게 매우 고마워했다”고 전했다. 또한 “다른 아이 한 명도 치료를 받을 예정이다”고 덧붙였다.
박명수는 지난 2003년부터 ‘아름다운 재단’에 13년 간 꾸준히 기부를 한 사실이 알려져 ‘기부 천사’에 등극했다. 여기에 ‘사랑의 달팽이’ 기부로 선행에 앞장서 훈훈함을 더했다.
한편, 사단법인 ‘사랑의달팽이’는 매년 경제적으로 소외된 청각장애인들에게 인공와우수술과 보청기 지원을 통해 새로운 삶을 선물해주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