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이스바리톤 길병민, 청각장애 아동 위해 팬카페와 1583만 원 기부
길병민과 위드로드 후원증서

베이스바리톤 길병민이 청각장애 아동을 위해 팬카페 ‘위드로드’와 1583만 원을 기부했다.

 

17일 청각장애인을 지원하는 사단법인 사랑의달팽이는 “성악가 베이스 바리톤 길병민과 공식 팬카페 ‘위드로드(WithRoad)’가 청각장애 아동을 위해 1583만 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길병민은 권위 있는 콩쿠르를 석권하며 일찌감치 국내뿐 아니라 세계적인 주목을 받았다. 특히 2019년 런던 로얄 오페라하우스 입단으로 세계적 거장으로의 발돋움을 준비하던 중, JTBC ‘팬텀싱어3’에 출연해 크로스오버 그룹 레떼아모르 리더이자 가수로 대중의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최근 한국가곡 100주년을 맞아 창작가곡들을 포함한 솔로 데뷔음반 ‘꽃 때(A Time to Blossom)’를 발매하여 호평을 받으며 한국 가곡 대중화 기여는 물론, 음반 발매 기념 리사이틀이 순식간에 매진되며 티켓 파워까지 증명했다.

 

이번 기부는 코로나19로 시민들의 기부가 위축된 상황에 이루어져 더욱 뜻깊다. 팬카페가 기부를 위한 모금을 시작하자 길병민 또한 기꺼이 기부에 동참해 팬과 아티스트의 따뜻한 호흡을 이뤄냈다.

 

위드로드 측은 “음악으로 따뜻한 위로를 전하는 길병민 성악가처럼 팬들도 세상에 위로를 전하고 싶었다”며 “이번 기부로 청각장애 아동들이 잘 수술을 받아 아름다운 음악을 들을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길병민은 오는 2021년 1월 첫 방송되는 JTBC ‘팬텀싱어 올스타전’에 출연한다.

동일기사 보기

발행 | 2020-12-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