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달팽이, 소리모아 서포터즈 1기 발대식 개최
너의소리는_m

청각장애인을 지원하는 사단법인 사랑의달팽이(회장 김민자)는 3일 ‘소리모아 서포터즈’ 1기 발대식을 진행했다.

 

‘소리모아 서포터즈’는 청각장애인을 위한 소리교재 제작을 위해 소리를 수집하고 청각장애인에 대한 올바른 이해를 대중에게 알리는 활동을 한다. 총 20명이 선발되었으며 4인 1팀, 총 5팀으로 구성되었다.

 

이날 발대식에는 사랑의달팽이 조영운 사무국장을 비롯해 소리모아 서포터즈 19명이 참석하였으며 서포터즈 활동 안내 및 소리수집 활동을 위한 물품 전달 등을 진행하였다. 행사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각 팀 별로 나뉘어 진행되었으며, 사회적 거리두기, 마스크 착용 등 예방수칙을 철저히 준수하였다.

사진2

서포터즈 1기로 선발된 ‘너의 소리는.’ 팀의 김민우 단원은 “팀원 모두 인공달팽이관 수술로 소리를 듣게 되었다. 소리교재의 필요성과 캠페인 취지에 공감하여 다양한 소리를 수집하고 다른 청각장애인에게 도움이 되고자 친구들과 뜻을 모아 지원했다. 청각장애인 당사자로서 필요한 곳에 적극적으로 목소리를 내고 많은 변화를 이끌어 내고 싶다.“ 라며 참여 동기를 밝혔다.

소리모아 서포터즈는 오는 10월 말까지 개인별 소리 수집, 팀별 소리 수집, 청각장애이해교육 참여 및 사회적 인식 개선 등 다양한 과제를 수행할 예정이다.

소리모아 서포터즈 발대식으로 본격적인 사업을 시작한 사랑의달팽이는 청각장애인에게 인공달팽이관 수술 및 보청기 지원으로 소리를 찾아주고, 소리를 듣게 된 이들의 사회적응지원과 대중들의 사회인식교육을 지원하는 단체이다. 본 캠페인은 교보생명, 생명보험사회공헌위원회, 사회연대은행 지원으로 진행된다.

국제뉴스 김서중 기자 

발행 | 2021-04-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