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
  • quick
  • quick
  • quick
[연합뉴스] 봅슬레이 김동현, ‘사랑의 달팽이’ 홍보대사 위촉
AKR20190130095800004_01_i_P2-1

청각장애인을 지원하는 사회복지단체 사랑의달팽이는 봅슬레이 국가대표 김동현(강원도청) 선수를 홍보대사로 위촉했다고 30일 밝혔다.

김동현은 8살 때 청각장애 3급 판정을 받았다. 2007년 오른쪽 귀, 2010년 왼쪽 귀에 차례로 인공 달팽이관 이식 수술을 받았다.

앞으로 그는 인공 달팽이관 수술 후 통합교육을 받는 청각장애 청소년들을 위한 멘토링에 참여한다.

정해형 사랑의달팽이 상임부회장은 “장애를 딛고 불굴의 의지로 국가대표가 된 김동현 선수는 청각장애 청소년에게 많은 귀감이 된다”며 “사랑의달팽이는 김동현 선수와 함께 청각장애 청소년의 사회적응을 돕고 청각장애인에 대한 바른 인식을 확산하는 데 앞장서겠다”고 전했다.

발행 | 2019-01-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