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계상→신동미…저스트엔터 배우들, 사랑의달팽이 통해 청각장애인 지원
저스트엔터_m

사단법인 사랑의달팽이(회장 김민자)는 저스트엔터테인먼트 소속 배우 15명이 오디오북 낭독 개런티 전액을 청각장애인 지원을 위해 기부했다고 23일 밝혔다.

 

기부에 참여한 15명은 김상호, 윤계상, 길해연, 김호정, 김도윤, 김신록, 신동미, 손은서, 정웅인, 오승훈, 이승훈, 서지혜, 유환, 박서은, 차우민으로 아침달 시집의 오디오북 제작에 참여했다.

 

저스트엔터테인먼트 이창오 대표는 “배우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오디오북 낭독 개런티 전액을 청각장애인을 위해 기부하게 되었다. 매년 판매 수익금 일부도 기부해 인공달팽이관 수술로 소리를 듣게 된 청각장애인의 재활 및 사회 적응을 위한 나눔 활동을 지속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사랑의달팽이 관계자는 “청각장애인을 위한 나눔을 실천해 주신 저스트엔터테인먼트 참여 배우들께 감사 인사를 전한다. 기부금은 청각장애인의 사회적응 및 대중의 인식 변화를 위한 활동 등 꼭 필요한 곳에 사용될 예정”이라며 감사 인사를 전했다.

 

저스트엔터테인먼트 배우들이 참여한 아침달 시집 오디오북은 네이버 오디오클립, 오디언 홈페이지와 네이버 스마트스토어에서 구매 및 감상할 수 있다.

발행 | 2021-09-23